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내용 바로가기
[보도참고] 금융권 자금흐름(역머니무브) 점검ㆍ소통 회의 - 자금흐름 현황 점검 및 대응방안 논의 등 -
2022-11-23 조회수 : 8165
담당부서은행과 담당자서준 사무관 연락처02-2100-2951

□ ‘22.11.23일(수) 금융위원회ㆍ금융감독원은 금융권 및 연구기관 등과 함께 「금융권 자금흐름(역머니무브*) 점검ㆍ소통 회의」를 개최하여

 

 * 경제ㆍ금융 여건 악화 등으로 금융시장내 자금흐름이 위험자산에서 안정자산으로 이동하는 현상

 

ㅇ 최근 금융시장내 자금쏠림 우려 등과 관련된 시장내 자금흐름 현황을 점검하고 향후 대응방안을 논의하였습니다.

 

 ▪ (일시·장소) ‘22.11.23일(수) 10:00, 정부서울청사 19층 대회의실

 

 ▪ (참석자) 금융위(권대영 상임위원(주재), 금융산업국장), 금감원(은행감독국장, 보험감독국장, 자본시장감독국장), 금융협회(은행연, 생ㆍ손보, 금투협, 여신협, 저축은행중앙회), 연구기관(금융연, 보험연, 자본연), 업권별 금융회사(KB지주, 신한은행, 삼성생명, 롯데손보, 미래에셋증권, 모아저축은행, 현대카드, 농협중앙회)

 

□ 오늘 회의에서 금융당국과 참석기관들은 단기자금시장, 채권시장, 외환시장 등의 안정화를 위해

 

ㅇ 그동안 정부의 「50조원+α 유동성 지원조치(10.23일)」, 5대 지주의 95조원 시장안정 지원(11.1일), PF ABCP 매입지원 프로그램(총 2.8조원) 등 정부와 금융권의 다양한 시장안정 노력을 공유하면서

 

ㅇ 상대적으로 자금사정에 여유가 있는 은행권, 대형 금융회사, 법인ㆍ기관투자자가 더욱 적극적으로 시장안정 노력에 나설 필요가 있고,

 

ㅇ 특히, 최근 어려운 시장상황을 고려하여 앞으로도 금융지주와 은행권을 중심으로 한전에 대한 대출자금지원과 함께 CPㆍABCPㆍ전단채 매입, RP 매수, 일반 MMF 운영규모 유지시장안정노력을 지속 확대해야 한다는 데에 공감대를 형성하였습니다.


□ 또한, 참석자들은 최근 금융시장내 일련의 자금흐름이 글로벌 긴축에 따른 급격한 금리 상승 및 시장 불확실성 증가에 따른 불안심리 확산 등에서 비롯된 이례적이고 특이한 상황이라고 평가하였습니다.

 

ㅇ 단기적으로 은행권은 상대적으로 유동성이 풍부한 반면, 제2금융권은 자금조달 애로를 겪는 등 업권간 자금조달 여건의 차별화가 확대되고, 연말 결산마저 앞두고 있어 자금흐름의 변동성이 더욱 커질 우려가 있다는 점과

 

업권간ㆍ업권내 과도한 자금확보경쟁향후 대출금리 상승 등으로 이어질 수 있고 채권시장의 신용스프레드 확대에도 영향을 미치는 등 금융시장 불안으로 작용할 수 있다는 점에 인식을 같이 하였습니다.

 

□ 이에 따라, 금융당국은 금융권ㆍ금융연구기관과 함께 시장여건을 긴밀히 점검하고 세심하게 대응해 나갈 계획임을 밝혔습니다.

 

➊ 시장 자금흐름을 수시로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시장상황 변화에 따라 필요한 조치를 즉각 실시해나갈 것이며

 

➋ 과도한 자금확보경쟁은 대출금리 상승 등으로 이어져 경제에 부담이 될 수 있는 만큼 업권간ㆍ업권내 과당경쟁을 자제할 필요가 있음을 언급하면서

 

➌ 시장내 불안감을 조성하는 시장교란행위엄정 조치할 것임을 강조하였습니다.

 

➍ 금융당국은 자금조달여건 개선 및 시장안정과 관련된 필요조치는 적극 검토하여 우선 추진이 가능한 조치부터 즉각 추진하는 한편,

 

- 향후 금융위ㆍ금감원 합동으로 업권별 릴레이 간담회를 개최하여 업권별 자금흐름 현황 및 리스크요인 등을 밀착 모니터링하고 업권과 긴밀히 소통해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➎ 금융연구기관들은 시장안정을 위해 국내외 사례 분석 등을 통한 자금쏠림 대응방안 등을 연구ㆍ조사해나가기로 하였습니다.

첨부파일 (3)첨부파일 열림
221123 (보도참고) 금융권 자금흐름 점검ㆍ소통 회의.hwp (299 KB) 파일뷰어 파일다운로드
221123 (보도참고) 금융권 자금흐름 점검ㆍ소통 회의.pdf (243 KB) 파일뷰어 파일다운로드
221123 (보도참고) 금융권 자금흐름 점검ㆍ소통 회의.hwpx (341 KB) 파일다운로드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셨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