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내용 바로가기

eg(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보도자료] 제49차 금융중심지추진위원회 개최
2023-05-31 조회수 : 25409
담당부서글로벌금융과 담당자김진경 사무관 연락처02-2100-2891

  금융위원회는「제49차 금융중심지추진위원회」’23.5.31일(수) 개최하였다.

 

 오늘 회의에서는 향후 3년간의 금융중심지 정책의 비전과 방향을 담은 제6차 금융중심지의 조성과 발전에 관한 기본계획(2023~2025)(이하 ‘금융중심지 기본계획’)을 심의하고, 서울시 및 부산시로부터 금융중심지 조성현황 및 발전계획을 보고받았다.

 

▪ 일시 / 장소 : ‘23.05.31.(수) 15:00~16:30 / 프레스센터

 

▪ 참석 : 금융위(금융위원장, 금융정책국장), 정부기관(기재부, 산업부),
          지자체(서울시, 부산시), 민간 위촉위원
          유관기관(은행연합회, 금투협회, 생보협회, 손보협회, 한국거래소, KIC) 등

 

  김주현 금융위원회 위원장은 이날 모두발언(☞ 별첨 1)을 통해 제5차 금융중심지 기본계획을 수립했던 2020년과 비교하면 현재의 글로벌 금융환경디지털화, 지속가능금융의 확산 등 급속도로 변화하고 있으며, 이처럼 급변하는 금융환경어떻게 대응하는지가 글로벌 금융도시의 경쟁력을 좌우한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이번「제6차 금융중심지 기본계획」글로벌 금융환경 변화신속하게 대응하면서 우리 금융산업이 비교우위가 있는 분야를 적극 활용하는 방향으로 4대 추진과제를 발굴했다고 밝혔다.

 

  ① 먼저, 디지털 대전환 속에서 우리 금융회사글로벌 경쟁력 제고를 위한 금융규제 혁신을 지속하고, 핀테크 기업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며,

  ② 디지털금융, 지속가능금융 등 금융트렌드의 변화를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관련 인프라신속히 확충하고,

  ③ 글로벌 투자자국내 자본시장 투자확대되고 코리안 디스카운트가 해소될 수 있도록 규제‧제도를 과감하게 정비하는 한편,

  ④ 금융위 내 신설한 ‘금융 국제화 대응단’ 등을 통해 국내 금융회사의 해외진출 활성화를 적극 지원함으로써, 해외금융사 유치 노력과 서울 및 부산의 지역별 발전전략과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오늘 회의에서는 금융중심지 관할 지자체인 서울시부산시에서도 ‘금융중심지 조성현황 및 발전계획’에 대해 보고하였다.

 

  서울시는 디지털금융센터 및 금융특화단지 조성 등을 통한 여의도 금융클러스터 확충‧집적, 글로벌 비즈니스 허브 환경 조성, 핀테크 유망기업 육성 및 글로벌 금융전문인력 양성 등을 추진하겠다고 보고하였고,

 

  부산시글로벌 금융중심지 기능강화, 정책금융중심지 기반 구축, 디지털 금융역량 강화, 해양‧파생 금융혁신 등 4대 추진전략이 담긴 「부산 금융중심지 발전계획」을 보고하였다.

 

  금융중심지추진위원회 위원들은 금융중심지 정책에 대한 금융중심지 정책 추진을 위한 범정부적 협력의 필요성을 강조하며, 핀테크 산업 육성, 금융규제의 불확실성 해소, 국내 금융사 해외 진출시 전략다양한 의견을 개진하였다.

 

 금일 논의된「금융중심지 조성과 발전에 관한 기본계획안」(2023 2025)은 향후 금융위원회 의결을 통해 최종확정될 예정이다.

 

※ (붙임) 금융중심지 정책 비전‧체계도

   (별첨1) 모두발언 (금융위윈회 위원장)

첨부파일 (6)첨부파일 열림
230531 (보도자료) 제49차 금융중심지추진위원회 개최.pdf (319 KB) 파일뷰어 파일다운로드
230531 (보도자료) 제49차 금융중심지추진위원회 개최.hwp (241 KB) 파일뷰어 파일다운로드
230531 (보도자료) 제49차 금융중심지추진위원회 개최.hwpx (268 KB) 파일다운로드
230531 (별첨) 김주현 금융위원회 위원장 모두발언.pdf (202 KB) 파일뷰어 파일다운로드
230531 (별첨) 김주현 금융위원회 위원장 모두발언.hwp (33 KB) 파일뷰어 파일다운로드
230531 (별첨) 김주현 금융위원회 위원장 모두발언.hwpx (34 KB) 파일다운로드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셨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