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내용 바로가기

eg(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보도참고] 한시적 시장안정화 조치 관련 금융권 간담회 개최 - 시장 상황에 대한 인식 공유 및 한시적 시장안정화 조치 연장에 대한 의견 수렴 -
2023-03-07 조회수 : 26621
담당부서은행과 담당자서준 사무관 연락처02-2100-2951

□ ‘23.3.7일(화), 금융위원회금융감독원금융산업국장 주재금융권 간담회를 개최하여,

 

(일시·장소) ‘23.3.7일(화) 15:00, 정부서울청사 16층 대회의실

 

(참석자) 금융위원회(금융산업국장, 은행과장 등), 금융감독원(은행감독국장 등),
            금융협회(은행연, 손보협, 금투협, 저축은행중앙회, 여신협),
            은행(신한은행, 우리은행, 국민은행, 하나은행, 농협은행, 부산은행)

 

ㅇ 금융업권과 함께 최근 금융시장상황을 살펴보고, 작년 10월 이후 이루어진 일련의 한시적 시장안정화 조치*들의 연장 여부에 대한 의견청취하였습니다.

 

‘22.10월 이후 한시적 시장안정화 조치 현황 및 기한

 

1) 은행 : LCR 정상화 유예(92.5%, ‘23.6월말), 예대율 한시적 완화(105%, ’23.4월말)

2) 보험 : 퇴직연금(특별계정) 차입한도 한시적 완화(‘23.3월말)

3) 저축은행 : 예대율 한시적 완화(110%, ‘23.4월말)

4) 여전 : 원화 유동성비율 규제 10%p 한시적 완화(‘23.3월말),
          여신성 자산 대비 PF익스포저 비율 10%p 한시적 완화(’23.3월말)

5) 금융투자 : ELS 자체헤지시 여전채 편입비중 축소(12%→8%) 유예(‘23.3월말)
               자사보증 PF-ABCP 매입시 NCR 위험값 완화(’23.6월말)

6) 지주 : 자회사간 신용공여 한도 완화(‘23.6월말)


□ 오늘 회의에서 참석자들은 회사채·단기금융시장 등 금융시장이 작년 하반기 경색 상황에서 벗어나 확연히 개선되었다는데 의견을 같이하고,

 

ㅇ 작년 12월 재개은행채 발행도 시장에 큰 무리 없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고 평가하였습니다.

 

ㅇ 다만, 미국의 긴축정책 장기화 전망, 러·우 전쟁 지속 등으로 여전히 금융시장불확실성이 높아 긴장감을 늦출 수는 없으며,

 

- 시장안정세가 지속될 수 있도록 금융당국·금융업권이 지속적으로 소통해 나가기로 하였습니다.

 

□ 한편, 작년 10월 이후 시행된 은행·보험·저축은행·여전·금융투자 등 부문에서의 한시적 규제완화 조치에 대해서,

 

참석자들은 금융회사의 시장 대응 여력을 보완하고, 금융시장불안안정시키는데 효과가 있었다고 평가하였으며,

 

ㅇ 한시적 시장안정화 조치를 연장하지 않더라도 대응이 가능할 것이라는 의견도 있었으나, 아직까지 금융시장의 불확실성이 잔존하고 있는 상황인 만큼 한시적 시장안정화 조치를 당분간 연장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이 많았습니다.


□ 금융당국은 금융시장 상황과 오늘 논의된 금융업권의 의견종합적으로 고려하여, 금융시장과 금융업계에서 준비·대응하는데 지장이 없도록 조만간 한시적 시장안정화 조치의 연장 여부 등결정·발표할 계획입니다. 

첨부파일 (3)첨부파일 열림
230307 (보도참고) 한시적 시장안정화조치 관련 금융권 간담회 개최.pdf (254 KB) 파일뷰어 파일다운로드
230307 (보도참고) 한시적 시장안정화조치 관련 금융권 간담회 개최.hwp (232 KB) 파일뷰어 파일다운로드
230307 (보도참고) 한시적 시장안정화조치 관련 금융권 간담회 개최.hwpx (258 KB) 파일다운로드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셨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