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해명자료

> 알림마당 > 위원회 소식 > 보도해명자료

연합뉴스 16.1.24일자 가판「금융당국, 금융사에 영화예매권 강매 정황」제하의 기사 관련

담당부서: 전자금융과   

등록자: 윤덕기 사무관

전화번호: 02-2156-9491

첨부파일: (2)         

< 보도내용 >

 

연합뉴스는 16.1.24일자「금융당국, 금융사에 영화예매권 강매 정황」제하의 기사에서

 

“금융위원회가 한국영화 ‘오빠생각’의 흥행을 위해 금융사들에 영화예매권을 대량으로 사들여 달라고 요청” 한 것으로 보도

 

< 해명내용 >

 

'15.8월 임시완씨가 핀테크 홍보대사로 임명된 이후, 임시완씨는 아무런 대가 없이 핀테크 홍보물 촬영, 언론사 기고 등 핀테크 육성과 금융개혁 홍보를 위해 적극적으로 활동하였음

 

특히, ‘오빠생각’ 영화촬영으로 바쁜 와중에도 핀테크 홍보행사 등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면서 임시완씨가 ‘오빠생각’이라는 영화를 촬영한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금융권 내에서는 감사의 마음과 ‘오빠생각’을 응원해 주자는 공감대가 있었음

 

이러한 맥락에서 임종룡 금융위원장, 업권별 협회장, 금융회사 CEO 등은 지난 16.1.18일 ‘오빠생각’ 공식 시사회에 초청 받아 참석하여,

 

ㅇ 임시완씨의 그 동안의 노력에 대해 감사의 마음을 표하고 핀테크 홍보부스 설치 등을 통해 금융개혁 홍보활동을 하였음

 

□ 일부 금융회사들도 임시완씨에 대한 감사와 응원의 마음을 표하고자 영화표를 구매하여 현장직원에게 나눠주는 등 직원복지 차원에서 활용한 것으로 알고 있으며,

 

ㅇ 영화표 구매를 금융위원회가 조직적 차원에서 강매?할당한 것은 전혀 사실이 아님을 알려 드림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서울경제 16.1.22.(金)자 보증 결합한 중금리 대출상품 9월 나온다 보도 관련
다음글 조선일보 16.1.22일자「“산은 등 금융공기업, 성과급 비중 50%까지 높인다”」제하의 기사 관련
평가하기

위 보도자료 내용을 평가해주세요.

평가해주세요
<p><a>다운로드 프레임 입니다.</a></p>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