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금융

> 정책마당 > 정책일반 > 국제협력

신제윤 금융위원장, 미얀마 금융세일즈 외교 및 한-미얀마-ADB 금융포럼 참석 결과

 

. 금융세일즈 외교 성과(주요인사 면담 결과)

 

신제윤 위원장미얀마 재무부와 한국의 기업 CB(Credit Bureau) 기업신용평가체계(Corporate Credit Rationing System)를 미얀마에 수출하고

 

본 시스템이 정착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미얀마 재무부에 정책자문관(신용보증기금 전문인력)을 파견하기로 합의

 

외국계 은행 지점설립 인가를 추진중 중앙은행 총재와의 면담에서 가파른 경제성장, 1997년 외환위기 극복,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극복 등을 통해 축척한 한국 은행들의 경험과 강점을 소개하며

 

국내 은행들의 지점설립 인.허가에 대한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하였고, 중앙은행 총재는 이를 적극 검토할 것을 약속

 

미얀마 건설부 장관과의 면담에서는 건설부 산하 미얀마 건설주택은행(CHDB*)과 국민은행간 MOU를 시작으로

 

* Construction and Housing Development Bank

 

- 한국의 주택금융 관련 법률.제도 프로젝트 파이낸싱(Project Financing) 노하우가 미얀마에 전수될 수 있도록 인력파견?KSP(Knowledge Sharing Program) 등을 통해 적극 협력하기로 합의

 

. 「한,미얀마,ADB 금융협력포럼」 개최 결과

 

한국 금융위원회 미얀마 재무부.중안은행이 공동으로 주최하고, 양국 정책금융기관, 민간 금융회사 등이 참여「한,미얀마,ADB 금융포럼」이 6.2일 네피도에서 성공적으로 개최

※ 주요 참석자

- 한국: 금융위원장, 금융연구원, 예금보험공사, 신용보증기금, 산업,국민,신한,하나,우리,기업은행, 기타 해외금융협력협의회 회원기관 등

 

- 미얀마: 재무부 장관, 중앙은행 부총재, 국가기획경제개발부 차관, 미얀마 정부 실무자, 미얀마 경제은행(Myanmar Economic Bank), 미얀마 국영보험사 등

 

- 아시아개발은행 : 박신영 박사, Peter Brimble 박사 등

 

신제윤 위원장축사를 통해 유례를 찾아볼 수 없는 급속한 경제성장으로 아시아 신흥국들에게 모범사례로 손꼽히는 한국이 미얀마 금융발전을 위한 최적의 파트너임을 설명하고

 

- 역사?문화적 공통점을 가진 양국공고한 금융협력 관계를 구축한다면 미얀마 경제가 한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임을 강조

 

동 포럼에서 양국 참석자들은 미얀마 정책금융은행산업의 현황 대한 이해를 높이고, 향후 미얀마 금융산업 발전방향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교환

 

- 특히, 한국측은 단순 요건심사체계에서 독자적인 기업신용평가시스템으로 발전한 신용보증,평가 시스템경제성장을 이끈 정책금융 경험, 금융시장 건전성 및 신뢰 증진을 위한 예금보험제도 등을 소개하고

 

 

- 담보에 의존한 대출, 중소기업에 대한 금융지원 미비, 수차례뱅크런에 의한 신뢰도 저하 등 고질적인 미얀마 금융산업의 한계를 해결하기 위한 구체적 대안을 제시하여 미얀마측 참석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이끌어 냄

 

아시아개발은행(Asian Development Bank)은 미얀마 금융산업의 최근 개혁?개방 정책에 대해 높이 평가하면서도 인프라 확충, 리스크 관리체계 마련, 은행산업 구조개편 등 금융산업 발전을 위한 많은 과제가 남아있음을 강조

 

- 또한 양적성장금융시스템의 안정성 확보를 함께 달성하기 위해서는 한국의 성공적 위기극복 경험 등 주변국의 사례에 대한 면밀한 검토와 지속적인 노력이 필요함을 강조

 

[별첨] 축사 말씀자료

 

*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기술신용평가시스템 도입을 위한 「신용정보업 감독규정」 개정
다음글 「금융중심지 활성화 TF」제1차 Kick-off 회의 개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