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금융

> 정책마당 > 정책일반 > 국제협력

부산 금융전문인력 양성과정 업무협약 체결

 

금융위원회(손병두 사무처장)와 부산광역시(김영환 경제부시장)는 10월 25일(수) 오후 2시 50분, 부산광역시청에서 부산대학교(최병호 교육부총장), 한국해양대학교(박한일 총장)와 「부산 금융전문인력 양성과정」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음

 

금융위원회는 부산 지역의 해양파생특화 금융중심지 육성 지원을 위하여 부산광역시와 공동으로 부산 금융전문인력 양성과정 개설을 추진하여 왔으며,

 

공모 절차를 거쳐 지난 9월 부산대학교-한국해양대학교(공동학위과정)를 운영기관으로 선정하였고, 이번에 양 대학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게 되었음

 

□ 오늘 협약은 해양파생금융을 선도할 수 있는 우수한 금융인력 양성을 위한 것으로서,

 

이를 위해 금융위와 부산시는 2020년까지 학생교육경비, 시설비 등 사업에 필요한 경비를 지원*하고, 양 대학은 기존 대학원과정과 차별화된 내실 있는 과정을 운영키로 하였음

 

* ’17년의 경우 금융위에서 10억원, 부산시에서 10억원 지원 예정

 

손병두 금융위원회 사무처장은 양 대학에 국제적 수준의 역량있는 교수진을 확보하고, 외국 교육기관 및 금융기관 등과 교류협력을 통해 실무중심의 내실있는 해양파생금융 전문가 양성에 힘써 줄 것을 당부하고

 

ㅇ 금융위원회도 교육과정이 성공적으로 안착되도록 적극 지원할 것을 약속하였음

 

김영환 부산광역시 경제부시장은 글로벌 금융인재 육성을 위해 부산대학교-한국해양대학교와 협력하게 되어 든든하게 생각하며 서로 손을 잡은 만큼 향후 부산 금융중심지를 대표하는 국제적 수준의 글로벌 금융교육기관으로 성과를 만들어 가도록 당부하였음

 

□ 한편, 손병두 금융위원회 사무처장은 산업은행, 수출입은행, 자산관리공사, 무역보험공사, 선박해양, 해양보증보험 등 해운업 금융지원기관들과 간담회를 개최하여,

 

위기에 직면한 한국 해운업의 경쟁력 회복에 同 기관들이 매우 중요한 역할을 맡고 있음을 강조하며, 한국 해운업 재건을 위하여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였음

 

아울러 정부가 추진 중인 해양진흥공사 설립(‘18.上 목표)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함께, 해양진흥공사 설립 이전까지 해운업 지원*에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당부하였음

 

* 선박 신조 지원 프로그램 신규 프로젝트 지속 발굴, 연내 추가 선박 S&LB(자산관리공사, 7척, 1,280억원) 및 신규 보증 제공(해양보증보험, 1,000억원) 등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가계부채 종합대책 발표
다음글 「금융중심지 활성화 TF」제1차 Kick-off 회의 개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