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금융

> 정책마당 > 정책일반 > 국제협력

「핀테크 협력 네트워크」 출범 및 「금융권 공동 Demo Day」 개최

1. 행사 개요

 

핀테크 지원센터(센터장: 정유신)는 오늘 핀테크 랩을 운영하는 7개 금융회사*와 공동으로 「제16차 Demo Day」를 개최

 

* KB금융지주, 신한금융지주, KEB하나은행, 우리은행, IBK기업은행, NH농협은행, 한화생명

 

ㅇ 오늘 행사는 핀테크 지원센터21개 협력기관이 참여하는 「핀테크 협력 네트워크」의 첫 사업으로서,

 

기존의 지원센터 또는 금융회사 단독 Demo Day에서 한발 더 나아가 유망 핀테크 기업이 기술을 소개하고 투자를 유치 수 있는 ‘금융권 공동의 장(場)’*을 마련하였다는 점에서 큰 의미

 

* 30여개 벤처투자자·정책금융기관에서 참석, 경쟁방식 도입(우수기업 2개사 선정)

□ 오늘 행사에서는 핀테크 지원센터21개 금융회사·정책금융기관·유관기관(참고2)이 참여하는 「핀테크 협력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MOU를 체결하였음

 

MOU체결에 따라 앞으로는 온·오프라인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보육·성장, 투자, 교육, 해외진출 등 4개 분야별로 공동사업 추진될 전망임

 

임종룡 금융위원장을 비롯하여 지원센터 운영기관인 11개 금융권 협회·기관*, MOU 체결기관 관계자 벤처투자자들이 참석하여 오늘 행사를 축하하였으며

 

* 은행연합회, 금투협회, 생보협회, 손보협회, 여전협회, 신용정보협회, 한국거래소, 한국예탁결제원, 코스콤, 금융결제원, 금융보안원

 

특히, 이번 행사에는 30여개 벤처투자자, 정책금융기관 관계자 참석하여 핀테크 기술 시연에 각별한 관심을 표명하였음

 

2. 핀테크 지원센터 개편방향 제시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핀테크 산업이 한 단계 더 도약해야하는 시점이며, 이를 위해 개소 2주년을 맞이한 핀테크 지원센터도 변화해야 한다고 지적하고 개편의 기본방향을 제시

 

 핀테크 지원센터 운영에 있어 민간 역할을 확대

 

정부는 핀테크 지원센터와의 협업을 통해 핀테크 생태계 조성을 주도해 왔으며, 이러한 노력의 결과, 2년이라는 짧은 기간 동안 많은 성과를 거두었음

 

*  핀테크 관련 창업과 투자 확대

전자금융업자수: (‘14)60→(‘16)97, 핀테크 기업 투자(억원): (’14)87→(’16.6)777

 

 국민들의 핀테크 인지도, 만족도 제고

국민의 66.3%가 ‘핀테크’를 인지, 핀테크 이용자 중 74.2%가 서비스에 만족

 

이러한 노력으로 핀테크 생태계의 기반이 마련되고 민간의 역량이 충분히 성장한 만큼, 앞으로는 핀테크 지원센터의 운영에 있어 민간 역할을 확대하는 것이 바람직한 정책방향이라고 판단됨

 

 핀테크 지원센터를 임시 TF 형태에서 상설조직으로 전환

 

현재 핀테크 지원센터는 임시 TF 형태를 취하고 있어 안정적 운영에 한계가 있었음

 

- 자체 예산을 편성·관리할 수 없고, 인력을 채용하거나 자산을 보유하는 것도 어려워 체계적 업무 수행이 어려웠음

 

중장기적 관점에서 지원체계를 갖추고 연속성을 가지고 업무를 추진하기 위해서는 상설조직으로 전환하는 것이 필요

 

임 위원장은 이러한 두 가지 방향을 기초로 빠른 시일 내 핀테크 지원센터가 민간의 역량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는 상설지원기관으로 전환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언급하고,

 

지원센터와 운영기관, 업계 등을 포함하여 개편방안에 대하여 심도 있게 논의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힘

 

3. 「핀테크 협력 네트워크」 공식 출범

 

오늘 행사에서 핀테크 지원센터는 21개 금융회사·정책금융기관·유관기관(참고2)보육·성장, 투자, 교육 및 해외진출4개 부문에서 핀테크 지원 협력을 추진하는 MOU를 체결

 

해외진출부문 3개 기관은 현지 일정으로 참석이 어려워 사전 MOU 체결화면 송출

 

 지원기관간 유기적 협력을 통해 핀테크 기업에 대한 성장단계별 맞춤형 지원 제공 (①창업초기, ②사업화, ③해외진출 등)

 

※ 상세 내용은 ’17.3.8일 ‘핀테크 지원기관 간담회’시 배포한 보도자료 참고

 창업초기 단계 : 예비창업자창업초기 기업 지원 강화

 

핀테크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하여, 현재 우수 중견기업 위주의 Demo Day를 예비창업자·창업초기기업으로 확대

 

지원센터-협력기관 협업을 통해 공동으로 핀테크 기업 성장단계별 교육 제공(‘17.하반기)

 

핀테크 지원 관련 모든 기관 정보·내용·연락처를 일괄 검색할 수 있도록 핀테크 통합포털 개편(‘17.상반기)

 

 사업화 단계 : 투자 및 기업 IR 연계

 

지원센터와 금융회사 랩이 함께 금융권 공동 Demo Day 개최하여, 각 금융회사 랩에서 멘토링한 유망 기업의 기술 시연

 

정책금융기관핀테크 전담창구를 개설하여 원스톱 상담 제공

 

- 정책금융기관핫라인을 개설하여 핀테크 기업이 지원센터 방문시 바로 정책금융기관 담당자와 연결될 수 있도록 지원

 

핀테크 기업 IR*을 지원하여 투자자와의 연계 기회 확대

 

* 기은 포털에 핀테크 분야 신설, 온라인 IR ‘쫄지말고 투자하라’에 핀테크 기업 등재

 

 해외진출 단계 : 해외 현지 육성 프로그램, 시장정보 제공

 

KIC* 실리콘밸리·중국 등이 운영하는 현지 육성 프로그램에 핀테크 기업이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

 

* 글로벌혁신센터(Korea Innovation Center): 미래부 산하 스타트업 보육기관

 

ㅇ 해외 주요시장에서 Demo Day를 지속 계최하고 KOTRA Mobile Vision 행사(서울, ’17.10월) 등을 통해 해외투자자 초청

 

KOTRA, KIC 등과 연계하여 해외 현지 핀테크 산업기술 동향, 제도, 지원정책, 경쟁구도 등 조사·연구 시행(‘17년중)

 

ㅇ 금융회사 해외진출시 핀테크 기업과 협업, 동반진출 확대

4. 유망 핀테크 기업 기술 시연

 

금융회사 핀테크 랩 보육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는 7개 유망 핀테크 기업*(참고3)이 자사의 핀테크 기술을 소개하고 시연

 

* 케이앤컴퍼니, 핀다, 펀디드, 한국신용데이터, 파운트, 미드레이트, 레드벨벳벤처스

 

금번 Demo Day는 투자 유치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30여개 벤처투자자, 정책금융기관 관계자를 초청하였으며,

 

투자 전문가*들이 심사위원으로 참석한 가운데, 참여 핀테크 기업들의 IR을 평가하고 우수 기업(2개사)을 선정하는 방식을 최초로 시도하였다는 점에서 기존 Demo Day 행사와 차별화

 

* 한국투자파트너스, IMM인베스트먼트, 코그니티브인베스트먼트, DSC인베스트먼트, 아주IB투자

 

기술 시연 후, 참여 금융회사 담당자 및 투자자들과 활발한 질의응답을 주고받으며 향후 제휴협력의 기회를 모색

 

5. 향후 계획

 

앞으로도 핀테크 Demo Day를 통해 벤처캐피탈 등 투자자와의 연계를 지원하여 투자 유치 기회를 제공할 계획

 

* 금번 Demo Day에 따른 금융사, 투자자 연계 결과는 ‘17.4.24(월)에 핀테크 지원센터 홈페이지(www.fintechcenter.or.kr)에 게시되며, 참여 업체에도 개별 통보 예정

 

ㅇ 또한, 로보어드바이저 테스트베드를 통과한 핀테크 기업 등을 대상으로 한 차기 핀테크 Demo Day(‘17.5월 개최 예정)도 차질 없이 준비해나갈 예정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보도참고]서울경제(17.4.6일자)“출발 전부터 IFA 삐그덕”제하의 기사 관련
다음글 「금융중심지 활성화 TF」제1차 Kick-off 회의 개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