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민정책

> 정책마당 > 정책일반 > 중소서민정책

[보도참고]매일경제의 “저축은행 ‘사잇돌 II 대출

< 보도 내용 >

매일경제 9.7일저축은행 사잇돌II' 대출관련하여,

 

 “사잇돌II 대출이 이달 6일 30개 저축은행에서 일제히 출시된 가운데, 대출 승인율이 상당히 저조한 것으로 확인된다...”

 

* A저축은행 50건 중 1건 승인, B저축은행 30건 중 0건 승인 등 승인율 저조 사례 언급

 

 ...또, 사잇돌 II 대출의 저조한 승인율에 대해 SGI 서울보증 까다로운 심사원인으로 지적된다.”고 보도

 

< 참고사항 >

 

출시 첫날대출 승인율과 관련하여, 언론에 보도된 저축은행 사례(승인율 2%, 0%등)없는 것으로 확인

 

□ 사잇돌 II 대출은 상환능력을 전제로 하는 시장성 상품으로, 상환능력 평가 결과에 따라 보증 거절되는 사례 발생할 수 있음

 

보증거절 사례 분석 결과, 현재 일부 저축은행의 다소 낮은 승인율 출시초기 시장의 기대에 따른 신청 집중, 저축은행 업무적응 과정 등이 복합 작용하여 나타나는 것으로 판

 

 출시초기 기대효과로, 금융기관 연체자, 서울보증보험 보험사고 금융거래 어렵거나, 상환능력 대비 보유채무가 과다한 경우에도 신청

 

 또한, 직원교육이 미흡일부 저축은행에서 자격조건 부합판단 없이 기계적으로 심사를 신청한 경우도 있는 것으로 파악

 

이에 따라, 참여 저축은행의 1/3가량 50% 이상의 승인율을 유지하는 등 저축은행별 승인율 편차가 있는 상황임

 

 사잇돌 II 대출 운용이 점차 안착되면, 저축은행별 승인율 편차해소되어 나갈 것으로 예상

 

한편, 보증 승인되더라도, 대출자서류구비 등에 따라 실제 대출까지는 2~3일에서 수일 시차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출시 초기에는 신청수요가 대출 실적으로 연결되기까지 다소 시일 소요되는 측면

 

서울보증보험과 참여 저축은행은 운용추이를 보아가며 대출요건보증요율 등을 지속적으로 조정보완해 나갈 계획

 

또한, 일부 저축은행운영상 미비점 직원교육, 업무사례 공유 등을 통해 조속히 해소하도록 독려해 나갈 예정

 

 

사잇돌 II 운용실적은 별도 세부 집계하여 추석 전후 발표 계획

 

* 저축은행별 확인 결과, 첫날 대비 2일차 실적이 1.2~7배 가량 증가한 것으로 파악되고, 향후 1~2주간 추이를 지켜본 뒤 사잇돌 II 운용상황의 평가가 가능할 것으로 판단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증선위]감사보고서에 대한 감리결과 조치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