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일반

> 정책마당 > 정책일반 > 금융정책

16년 상반기 은행권 기술금융 실적평가 결과 및 자체 기술금융 평가 레벨 심사결과

16년 상반기 은행권 기술금융 실적평가(TECH 평가) 결과

ㅇ (대형은행) 1위 기업은행, 2위 신한은행

ㅇ (소형은행) 1위 부산은행, 2위 경남은행

 

은행 기술금융투자가 크게 확대되는 등 점차 질적으로 개선되고 있다는 평가

 기술신용대출 평가액 기준이 정착되면서 ‘무늬만 기술금융’점차 축소

* ’16.상반기 전기대비 증가율 : (기술금융 대출 평가액 기준)+40.4%, (잔액 기준)+27.4%

 기술금융 투자큰 폭으로 확대되고 상대적으로 기술의존도가높은 초기기업중심으로 지원이 확대되는 모습

* 기술금융 투자 총 4,620억원(자체투자 3,057억원, 펀드 투자 1,563억원 / 전년대비 77.3% 증가)

 

* ’16.상반기 전기대비 증가율 : (이용기업 수 기준)+8.3%, (초기기업 수 기준)+13.8%

 자체 기술금융 실시 은행을 중심으로 전문인력, 기술금융 관련 리스크 관리체계, 기술력 반영노력 등 기술금융 역량도 크게 확충

 

자체 기술금융 평가결과, 레벨 1에 기 진입한 국민기업산업신한우리하나은행레벨 2를, 부산경남은행레벨 1 진입 승인

 

* 예비실시 단계(레벨 1) → 정식실시 단계(레벨 2 : 직전 반기 기술금융 대출의 20%이내, 레벨 3 : 50%이내) → 전면실시 단계(레벨 4 : 제한없음)

 

 

*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저축은행 ‘사잇돌’ 중금리대출, 9.6일부터 판매
다음글 최종구 금융위원장, 혁신성장 현장 간담회 개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