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일반

> 정책마당 > 정책일반 > 금융정책

금융위원장, 대구 창조경제혁신센터 방문,“금융위원장과 함께하는 청년창업 희망토크”개최

1.행사개요

’16.6.1.(수)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대구지역 창업생태계의 허브가 되는 대구 창조경제혁신센터를 방문

 

금융 Day 행사로 진행되는 ‘청년창업 희망토크’에 참석하여 청년창업 기업인들이 창업 과정에서 겪은 애로사항과 건의사항 청취하고,

 

관계자들의 노고를 치하하는 한편, 금융접근성 제고를 위한 파이낸스 존역할 등을 당부

 

□ 이번 방문은 창조경제의 구현을 위해 전국 17개 지역에 설치된 창조경제혁신센터 금융지원을 활성화하기 위한 현장행보임

 

【대구 창조경제혁신센터 금융 Day 행사 개요】

 

(방문 기관) 대구 창조경제혁신센터

(일 시) ’16.6.1.(수) 14:30 ~ 18:00

(주요 참석자) 금융위원장, 대구시 경제기획관, 대구 창조경제혁신센터 副센터장, 청년창업가 등 40여명

(주요 내용) ①대구 창조경제혁신센터 크라우드펀딩 설명회②금융위원장과 함께하는「청년창업 희망토크」

 

 

2.금융위원장 주요 말씀

금융위원장은 인사말씀에서,

 

전국 17개 지역에 설립된 창조경제혁신센터는 지자체, 전담 대기업, 지역 유관기관이 협력하여 창업의 全과정을 지원하며

 

창업의 진입장벽을 낮추고 창업의 분위기를 확산시키는 창업허브의 역할을 수행함을 강조

 

아울러, 新성장 동력을 발굴하고 성공적으로 사업구조를 변화시키는 일이 우리 경제의 성패를 좌우할 것이라 언급하며,

 

그 성공의 열쇠는 바로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끊임없이 새로움에 도전하는 창업에 있다고 강조

 

기성세대에 비해 창의적인 아이디어도전정신을 가지고 있는 청년들이 새로운 산업 분야를 만들어내고,

 

한 번의 창업에 안주하지 않고 성공과 실패의 경험을 토대로 또다른 아이템을 발굴함으로써 창업이 창업을 잇는 순환 고리 만들어 줄 것을 당부

 

또한, 창조경제혁신센터가 창업을 위한 좋은 토양이 될 수 있도록 창조경제혁신센터의 파이낸스 존의 역할을 강화할 필요성 강조

 

이를 위해 지난 5월 대전충북 창조경제혁신센터 방문의 후속조치로서,

 

- 파이낸스 존에서 일반 금융점포보다 전문성있고 특화된 상담이 가능하도록 관계자들에 대한 집합교육을 실시*중이며,

 

* ‘16.5.27일 제1차 집합교육 실시

 

크라우드펀딩 중개업체, 벤처캐피탈, 중기특화 증권사로 이루어진 「자본시장 투자자 지원단*을 구성 중임을 밝힘

 

* 17개 혁신센터에 중기특화IB, 크라우드펀딩 중개업체, 성장사다리 VC 등으로 구성된 투자자 지원단을 매칭하고, 투자상담, ?금융 Day? 등을 수시 지원

 

□ 금융위원장은 창업을 위한 금융지원을 지속할 것임을 약속하며,

 

청년 창업이 보다 활성화되고 창업과정에서 금융접근성이 제고될 수 있도록 관계자들이 진력을 다해줄 것을 당부

 

 

3.대구 창조경제 혁신센터 금융 Day

대구 창조경제혁신센터의 금융 Day 행사로 대구경북지역의 청년창업인을 초청하여 청년창업 희망토크를 개최

 

행사에서는 대구 창조경제혁신센터의 지원을 받아 성공적으로 창업한 ‘테크트랜스’ 대표가

 

- 창업 과정에서의 애로극복 경험을 들려주는 창업멘토링을 진행

 

□ 이어진 간담회에서 금융위원장은 청년창업인들이 창업 과정에서 겪는 어려움정책적 건의사항을 청취

 

참석자들은 정책금융기관의 대출 및 보증에서 벗어나 좀 더 다양한 자금조달 창구가 열리기를 희망

 

이에 대해 임 위원장크라우드펀딩을 통해 효과적인 자금조달 물론이고, 신생기업에 대한 홍보도 가능할 것이라 답변

 

- 크라우드펀딩 활성화를 위해 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크라우드펀딩 순회 설명회를 개최하고 있음을 언급

 

 

또한 참석자들은 창업 이후 데스밸리를 극복할 수 있는 지원제도가 필요하다고 건의

 

이에 대해서는 정책금융기관들이 성장단계별 맞춤형 지원 제도를 마련하고 있으며,

 

* (예) 신보의 예비창업보증 → 신생기업보증 → 창업초기보증 → 창업성장보증

 

- 자금지원 외에도 맞춤형 컨설팅 다양한 비금융서비스 지원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답변

 

연대보증 제도로 인해 실패의 위험이 큰 창업에 도전하기가 어렵다 애로사항에 대해서는,

 

올해 1월부터 창업 5년 이내 기업신·기보 보증 이용하는 경우 연대보증을 전면 면제하였으며,

 

7월부터는 부분보증에 따라 신기보가 보증하지 않는 은행 대출분*에 대해서도 은행이 연대보증을 전면 면제하도록 제도를 개선하였다고 밝힘

 

* (예) 신·기보에서 90% 부분보증으로 대출을 받을 경우→ 비보증분 10%

 

금융위원장은 향후에도 현장의 목소리 듣기 위한 행보 이어나갈 계획이며,

 

현장에서 제시된 다양한 의견은 향후 정책 수립에 최대한 반영 나갈 것임을 밝힘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ISA 다모아”에서 ISA 한눈에 비교하고 가입하세요.
다음글 [보도참고]2017년 9월중 가계대출 동향(잠정)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