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본시장

> 정책마당 > 정책일반 > 자본시장정책

16.6월말 기준 소규모 펀드 정리 현황

1.정리현황

□ ’16.6월말 현재 소규모 펀드는 294개로 전분기말(458개) 대비 35.8% 감소하였음(164개↓)

 

 공모추가형 펀드*(1,883개) 대비 소규모 펀드 비율은 15.6%로서, 전 분기말(22.8%) 대비 7.2%p 감소

 

* 최상위 펀드 기준(부실자산펀드, 구 증권투자신탁업법에 의한 개인연금펀드 제외)

 

 ‘15.6월말 기준으로 815개에 달하던 소규모 펀드는「소규모 펀드 해소 방안」발표(’15.11.30) 이후 대폭 감소(521개↓)

 

2.자산운용사별 정리현황

‘16.6월말 현재 공모추가형 펀드를 운용중인 자산운용사(52개사) 25개사는 목표비율(11%)을 충족하였으나 27개사는 미충족

 

 목표를 충족한 25개사12개사는 소규모 펀드 비중이 7%미만, 13개사 7% ~ 11% 수준

 

* 소규모펀드를 모두 정리한 회사 : 현대(14개→0개), BNK(2개→0개)

* 소규모펀드 정리실적 상위사(비율) : 현대(△52%p) 동부(△51%p) 맥쿼리투신(△43%p)

* 소규모펀드 정리실적 상위사(개수) : 키움(△47) 삼성(△46) 미래(△45) 한투(△43)

 

 목표 미충족 27개사 중 9개사는 소규모 펀드 비중이 11%~ 19%(‘16.3월 목표)이나 나머지 18개사는 19%를 초과

 

* 목표미충족사 중 소규모 펀드수 상위 3사 : 하나유비에스(63개), 대신(18개), IBK(13개)

 

3.향후계획

금융당국은 소규모펀드의 비효율성 해소 및 자산운용산업 신뢰회복을 위해 소규모 펀드 정리를 일관되게 지속 추진할 계획

 

* 소규모 펀드 목표비율 : (’16.9월말) 7%, (’16.12월말) 5% 이내

 

 특히, 정리실적이 미흡한 18개사*는 목표비율 충족시까지 신규펀드 등록을 제한하는 등 소규모 펀드 정리를 적극 독려

 

* 목표 미충족 27개사 중 공모펀드가 10개 이하이면서 소규모펀드가 5개 이하인 9개사 제외

 

신규 등록 제한 대상 자산운용사(18개사)

KB, KTB, 교보악사, 대신, 마이다스에셋, 마이애셋, 멀티에셋, 메리츠, 베어링, 블랙록, 신영, IBK, 알리안츠글로벌, 유리, 유진, 제이피모간, 피델리티, 하나유비에스

 

소규모펀드 정리 활성화 및 소규모 펀드 발생 억제를 위한 모범규준」은 연장ㆍ지속 적용할 예정

 

* 현「소규모펀드 정리 활성화 및 소규모펀드 발생 억제를 위한 모범규준」은 ‘17.2.4일까지 적용

 

☞ 본 자료를 인용하여 보도할 경우에는 출처를 표기하여 주시기 바랍니다.(http://www.fss.or.kr)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16.2분기「현장메신저」주요 건의사항 및 개선방향
다음글 기업,회계법인,정부가 합심하여 회계투명성을 위한 개혁을 완수하겠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