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일반

> 정책마당 > 정책일반 > 은행정책

금융위 부위원장, 금융권 사이버보안 대응태세 점검

첨부파일: (4)         파일 목록 열기

1. 현장점검 개요

 

정은보 금융위원회 부위원장탄핵결정(3.10일) 이후 금융시장 안정을 위한 현장점검의 일환으로 3.13일 금융보안원을 방문

 

최근 북한의 무력도발, 사드배치 문제, 헌재의 탄핵결정 시국이 엄중한 가운데 사이버 보안 강화의 필요성이 커지고 있음*을 감안하여, 금융권의 사이버 위협요인 및 대응태세를 점검

 

* 정부는 최근 국내 기관·단체 대상 해킹시도 증가에 대응하여 3.9일 국가 사이버위기경보관심에서 주의로 격상(정상→관심→주의→경계→심각)

 

□ 정 부위원장은 금융보안원의 통합보안관제센터*를 시찰한 후,

 

* 금융회사에 대한 사이버공격 시도를 365일 24시간 실시간으로 탐지·대응

 

금융보안원장(허창언)으로부터 금융권 사이버보안 위협요인 및 대응방안에 대하여 보고를 받고,

 

주요 금융회사·유관기관정보보호최고책임자(CISO)와 금융 사이버 보안 강화를 위한 인식을 공유

 

< 금융권 사이버보안 대응태세 현장점검 개요 >

일시/장소 : ‘17.3.13(월) 10:00~11:00, 금융보안원(경기도 용인시 소재)

 

참석자 :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금융서비스국장, 전자금융과장금융감독원 IT·금융정보보호단장, IT총괄팀장금결원·코스콤 및 주요 은행·증권·보험·카드사 정보보호최고책임자

2. 사이버보안 위협요인 및 대응태세 점검

 

금융보안원은 최근 복잡한 정세를 틈타 북한, 중국 등으로부터 디도스, 홈페이지 변조 등 사이버공격*이 증가하고 있어 금융권도 빈틈없는 대응이 필요하다고 언급

 

* 롯데면세점 홈페이지 디도스 공격(3.2), 일반 기업 및 지자체 홈페이지 30여곳 공격(3.8)

 

ㅇ 최근 사이버공격 증가에도 현재까지 금융권에 피해가 발생한 사례는 없으며, 앞으로도 철저히 대응해 나가겠다고 강조

 

ㅇ 빅데이터 분석 등 고도화된 분석기법을 활용하여 금융회사 전산시스템의 취약점 탐지글로벌 보안업체와의 정보공유* 등을 통해 금융사고 예방노력을 강화하고 있다고 설명

 

* 시만텍, 파이어아이 등 글로벌 보안업체 8개사와 사이버위협 정보공유 MOU 체결(2.7)

 

정 부위원장은 보고를 들은 후 시국이 엄중함을 감안하여 금융전산보안에 한층 더 각별한 관심과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당부

 

최근 국내외적인 상황을 악용하여 해킹을 감행하는 경우가 증가하고 있는데, 작은 위협도 용납하지 않겠다는 자세로 철저하게 대응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

 

아울러, 랜섬웨어 유포, 스마트폰 해킹, 사물인터넷을 활용한 디도스 공격 등 새로운 유형의 보안위협이 증가하고 있으므로 신속하고 면밀하게 대비해야 한다고 언급

 

금융보안사고국가 경제에 심각한 피해를 초래할 뿐만 아니라, 국민들에게 큰 불안감과 혼란을 가져올 수 있음을 명심하고,

 

금융감독원-금융보안원-금융회사-유관기관이 긴밀하게 협력하여 금융권 사이버 안전체제를 더욱 견고히 구축함으로써 금융보안을 철저히 지켜주기를 재차 부탁

 

※ 붙임 : 부위원장 모두말씀 1부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보도참고] 금융상황 점검회의 개최 관련
다음글 인터넷전문은행 예비인가 신청 접수결과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