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일반

> 정책마당 > 정책일반 > 은행정책

[보도참고]금융위원장, 금융권 통합보안관제센터 운영현황 점검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금일(12.24) 금융보안원(분당)을 방문하여 통합보안관제센터* 운영 실태 등 금융권 보안관리 현황을 점검

 

* 금융회사에 대한 사이버 공격 시도를 실시간으로 탐지하고 해당 정보를 전 참가기관에 공유하여 사이버 공격 피해 사전차단을 돕는 금융부문 통합보안관제센터

 

오늘 방문은 허창언 신임 원장의 취임에 맞춰 핀테크 시대 금융보안의 확립과 금융보안원 역할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하기 위한 것임

 

오늘 방문에서 임 위원장은 금융보안원이 운영 중인 금융권 통합보안관제 시스템을 직접 시찰한

 

통합보안관제센터 운영현황핀테크 시대 금융보안 강화 방안에 대한 보고를 청취

 

 

 

금융보안원은 보고에서 통합금융보안기구인 금융보안원 설립이전에는 은행, 증권 등 각 권역별로 관제시스템을 운영해 왔으나,

 

통합보안관제 실시사이버 공격에 대한 효율적인 통합대응 가능해지고 관제대상이 중소 금융회사로 확대됨에 따라 보안사각지대가 축소되었다고 설명

 

아울러 통합보안관제 대상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관제시스템 고도화 작업도 속도감 있게 추진해 나갈 계획임을 보고

 

핀테크 시대 금융사기 방지와 금융보안의 확립을 위해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는 FDS(이상거래탐지 시스템)* 관련하여

 

* FDS(Fraud Detection System) : 전자금융거래 시 단말기 정보, 접속 및 거래 정보 등을 수집하고 분석하여 사기 행위로 의심되는 거래를 탐지하고 차단하는 시스템

 

은행?카드?증권 등 全 금융권 이상거래 내역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정보공유 시스템 구축을 최근 완료하였으며,

 

내년부터는 고객의 이상거래 의심내역을 금융회사 간 실시간 공유하여 전자금융사기 등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보고

 

또한 핀테크 기업에 대해서도 보안지원을 강화할 계획을 밝힘

 

ㅇ 보안원 내 설치된 핀테크 전담부서를 통해 핀테크 기업 대상 무료 보안 컨설팅*(7월~)을 확대?내실화함과 동시에,

 

* 핀테크 신기술 보안수준 진단 : IC카드접촉, 생체인증, TEE(안전실행환경), 토큰화 4개 분야 선정, 사전상담을 통해 개발주기에 따라 필요한 진단 제공

 

향후 희망하는 핀테크 기업통합보안관제 대상범위에 포함시키고, 핀테크 스타트업의 제반 사정을 고려하여 합리적인 비용 수준에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보고

 

임 위원장은 보고를 들은 후 “금융개혁핀테크 산업 육성든든한 금융보안의 토대 위에서만 가능”하다는 점을 강조하며,

 

ㅇ “핀테크 산업 발전에 따라 새로운 서비스와 플레이어가 지속 등장할수록 새로운 보안위협에 미리 대비”해야 한다면서,

 

금융보안원이 “금융보안의 최종 파수꾼으로서 핀테크 시대에 든든한 보안 지킴이”가 되어주길 당부함. 끝.

 

*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증선위]자본시장 불공정거래에 대한 조사결과 조치
다음글 은행업감독규정 개정 추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