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일반

> 정책마당 > 정책일반 > 은행정책

비대면 실명확인 시행 6개월간 이용 현황

1.이용현황

□ 비대면 실명확인 허용 이후 약 6개월(제2금융권은 3개월)31개 금융회사로부터 15.9만건의 계좌가 비대면으로 발급

 

< 비대면 실명확인 시행 금융회사 현황(‘16.5.20일 기준) >

 

증권

은행

크라우드 펀딩

회사 수

19

12

8

발급 계좌 수

127,581

31,212

 

 

ㅇ 특히, 증권사의 경우 지난 3개월간 총 발급계좌의 약 25%비대면으로 개설*되는 등 비대면 실명확인의 활용도가 높은 편

 

* ‘15년 월평균 증권사의 수시입출금 발급계좌수(17만좌)를 기준으로 추정

 

- 대면채널 부족에 따라 누적되어있던 계좌개설 수요가 일시에 집중되었고 증권사도 적극적마케팅을 추진함에 기인

 

반면, 은행은 지점 접근성이 높고, 아직까지 은행권의 비대면 서비스 제공 범위* 제한적임에 따라 상대적으로 이용실적이 적음

 

* 대다수 은행은 비대면 실명확인 서비스 대상 “계좌범위” 및 “고객”을 제한하여 운영 중 (예 : 대출계좌 발급 X, 예금계좌 발급 O )

대부분의 금융회사는 신분증 사본 제출 + 기존계좌 활용(→금융회사 지정 계좌로 이체) + 핸드폰 인증 방식을 조합하여 비대면 실명확인

 

향후 다수의 금융회사가 비대면 실명확인 서비스를 폭넓게 제공하고 새로운 서비스 개발 노력을 함으로써 이용고객수 지속 증가 예상

 

은행권의 경우 인터넷 전문은행 출범, 계좌이동제 활성화에 대비, 비대면 실명확인 서비스 대상 고객군 업무범위를 확대 예정

 

< 시중은행 서비스 현황 및 계획 >

 

현행

향후 계획

하나

요구불계좌 개설, 전자금융서비스 신청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한정

+ 모든 전자금융서비스

+ PC 웹페이지

신한

요구불계좌(2종 한정) 개설

+ 예·적금 계좌 개설

우리

대출고객 한정 계좌개설

+ 전고객 대상 계좌개설

국민

요구불계좌 개설

+ 해외송금, 여러 가지 신고

기업

예금 계좌 개설

+ 적금 계좌

 

ㅇ 제2금융권의 경우 중소형 증권사수도권 소재 대형 저축은행이 추가적으로 비대면 실명확인 서비스를 시행할 예정

 

2.평가

계좌개설에서부터 계좌해지까지 금융거래 全과정온라인으로 처리할 수 있게 되어 국민 금융거래 편의성이 한층 제고

 

은행업무 : 계좌개설 이후 종전 대면으로 이루어지던 접근매체 발급, 전자금융서비스 신청, 이체한도 상향, 해외송금 등이 모두 비대면으로 처리 가능

 

금융투자업무 : 증권계좌 비대면 발급으로 고객 접근성이 크게 증가, 최근 투자자문 ISA투자일임온라인으로 처리 가능

 

- 일부 증권사는 은행에 주던 계좌개설 위탁 수수료 절감분을 비대면 계좌 수수료 인하 등으로 전환하여 적극적으로 고객 유인

 

온라인 시장에서 비대면 실명확인 허용을 계기로 관련 서비스 경쟁치열해지고 있는 양상

 

은행의 경우 ‘온라인 브랜드*’를 별도 출시하고 비대면 실명확인 방식을 활용하는 등 인터넷 전문은행과의 경쟁에 대비

 

* 예 : (신한) 써니 뱅크 (우리) 위비뱅크 (기업) 아이원뱅크 (하나) 원큐뱅크

 

점포기반이 상대적으로 취약했던 지방은행, 외국계은행증권사 비대면 실명확인을 적극 활용하여 위탁비용 감소 채널 경쟁력 제고

 

3.향후계획

비대면 실명확인 가이드라인지속 보완하여 비대면 실명확인 서비스의 보안성 이용자 편의성개선

 

개선과제 예시 (금융회사 요청사항 반영)

 

실명확인 증표에 주민등록증, 운전면허증 외 ‘여권’ 추가

 

기존계좌 활용방식의 경우 고객의 금융회사에 대한 소액 이체(고객→금융회사) 이외에 반대방향의 이체 방식(금융회사→고객)도 허용

 

금융 현장에서 비대면 실명확인 업무 명확성 제고를 위해 금융실명거래 업무해설서 전면 개정(은행연합회 등, 6월 중)

※ 첨부 : 비대면 실명확인 운영현황 및 향후계획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제4차 금융개혁 추진위원회 개최
다음글 은행업감독규정 개정 추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