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일반

> 정책마당 > 정책일반 > 은행정책

[보도참고]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은 ‘20.9.30일까지 상환기한이 도래하는 대출에 대해 만기연장 및 이자상환 유예를 신청할 수 있습니다.

첨부파일: (2)

 

일부 언론에서, 코로나19 충격 완화를 위해 금융기관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만기연장 및 신규 지원한 100조원 넘는 대출의 만기가 8월부터 도래한다고 보도

 

금융위원회, 금융감독원 및 전 금융권 협회는 코로나19로 인해 일시적 유동성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ㅇ『대출 원금상환 만기연장 및 이자상환 유예 가이드라인을 마련하고, 41일부터 시행중입니다.

 

동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20.9.30일까지 상환기한이 도래하는 중소기업대출(개인사업자 포함)에 대해

 

코로나19로 직간접적 피해가 발생한 중소기업ㆍ소상공인이 신청하는 경우, 신청일로부터 최소 6개월 이상 만기연장 및 이자상환 유예가 가능합니다.

 

따라서, 코로나19 금융지원 방안 등에 따라 만기연장 및 신규 지원된 중소기업대출(개인사업자 포함)의 경우에도,

 

‘20.9.30일 내에 상환기한이 도래한다면, 동 가이드라인에 따라 최소 6개월 이상 만기연장 및 이자상환 유예가 가능합니다.

 

또한, 금융위는 금융권과 함께 동 가이드라인의 운영기간 연장 여부 및 적용범위 등을 검토할 예정입니다.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금융 빅데이터 개방으로 디지털 금융혁신을 촉진합니다.
다음글 [보도참고] 금융당국과 금융권은 코로나19 위기극복 노력을 지속하고, 빅테크 금융업 진출 관련 이슈, 「포스트 코로나」 준비 및 「한국판 뉴딜」 등에도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하였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