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 Q&A

> 정책마당 > 정책 Q&A

국내에서 카드를 도난, 분실시 조치방법은 무엇인지?

□ 카드를 분실하거나 도난당한 경우, 즉시 카드사에 전화하거나 또는 직접 방문하여 신고해야 합니다.

 

ㅇ 카드사에 신고시에는 카드번호(또는 주민등록번호), 카드종류, 성명 등을 정확하게 알려 주시고, 이때 신고 받은 직원의 이름, 접수번호 등을 기록하여 보관하시게 되면 향후에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서 보호를 받으실 수 있게 됩니다.

 

□ 분실 또는 도난으로 인하여 부정사용금액이 발생한 경우, 카드사에 서면으로 보상 신청을 해야 하며,

 


ㅇ 이 경우, 보상 신청을 받은 카드사는 분실 · 도난 신고 접수일로부터 60일전 이후에 발생하는 제3자의 부정사용금액(본인이 사용하지 않은 금액)에 대해서 보상해주고 있습니다.

 

□ 단, 아래 각호에 해당하는 경우 보상에서 제외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 관련법규 ] 신용카드 개인회원 표준약관

 

③ 회원은 다음 각 호의 1에 해당할 경우에는 부정사용(분실․도난 신고시점 이후 발생분은 제외)에 따른 모든 책임을 집니다.

1. 회원의 고의로 인한 부정사용의 경우

2. 카드의 미서명, 관리소홀, 대여, 양도, 보관, 이용위임, 담보제공, 불법대출 등으로 인한 부정사용의 경우

3. 회원의 가족, 동거인(사실상의 동거인 포함)에 의한 부정사용 또는 이들에 의해 제2호와 같은 원인으로 부정사용이 발생한 경우

4. 회원이 카드의 분실․도난 사실을 인지하고도 정당한 사유 없이 신고를 지연한 경우

5. 부정사용 피해조사를 위한 카드사의 정당한 요구에 회원이 특별한 사유 없이 협조를 거부하는 경우

6. 카드를 이용하여 상품구매 등을 위장한 현금융통 등의 부당한 행위를 행한 경우

 

④ 제1항 및 제2항에 의한 회원의 분실․도난 신고가 카드사의 조사결과 회원의 고의에 의한 허위신고로 판명될 경우 회원은 카드사가 입은 손해 및 조사비용을 부담하여야 합니다.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불공정거래 행위를 발견하게 되면 어디에 신고해야 하나요?
다음글 리볼빙 결제 및 유의사항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