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소식

> 알림마당 > 위원회 소식 > 새소식

캠코, 바꿔드림론 대출이자율 0.5% 인하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장영철)와 은행권은 캠코의 서민금융 상품인 바꿔드림론의 이자율을 11월 12일부터 연 11.0%에서 10.5%로 변경하여 고객들의 금리부담을 0.5%p 완화하기로 했다.


캠코 바꿔드림론은 신용등급 6~10등급이며 연소득 4,000만원 이하 또는 연소득 2,600만원 이하인 저신용·저소득 계층이 부담중인 연 20% 이상의 고금리 대출을 캠코가 관리하는 신용회복기금의 보증을 통해 16개 시중은행의 저금리 대출로 전환해 주는 서민금융제도로써 현재까지 이용자수가 13만명에 달한다.
이번 조치로 오는 11월 12일부터 바꿔드림론 금리는 보증료율을 포함하여 현행 연 8.5%~12.5%(평균 11.0%)에서 8.0%~12.0%(평균 10.5%)로 낮아지게 된다.


바꿔드림론 금리인하는 최근 시장금리 인하를 반영한 것으로써 캠코와 은행권은 향후에도 시장상황 변화 등을 반영하여 주기적으로 금리조정을 검토하는 등 서민금융지원 활성화를 위해 협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캠코와 은행권은 「총액한도대출을 통한 영세자영업자 금융지원방안(9.13 기획재정부․한국은행 발표)」에 따른 ‘영세자영업자 바꿔드림론’도 11월 12일 새로운 금리를 적용하여 동시에 출시하기로 하였다.

 

바꿔드림론 이용을 원할 경우 1397 서민금융다모아 콜센터(국번없이  1397번)로 문의하여 지원가능 여부를 확인한 후 캠코 및 16개 은행의 대출상담창구를 방문하면 되고, 서민금융나들목(www.hopenet.or.kr)에서도 신청이 가능하다.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신용회복위원회 금융피해자 지원 새희망힐링론 시행
다음글 ★ 국민신청실명제 참여 안내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