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소식

> 알림마당 > 위원회 소식 > 새소식

신용보증기금, 10조원 규모 '중소기업 매출채권보험' 인수 지원

첨부파일: (1)

중소기업청과 신용보증기금은 중소기업의 연쇄부도를 방지하기 위해 올해 10조원 규모의 매출채권보험을 인수할 계획이라고 9일 밝혔다.

 

매출채권보험은 중소기업이 거래처에 외상으로 납품하고 거래처 부실에 따라 대금을 회수하지 못할 경우 손실을 보상해주는 제도다. 정부가 신보에 위탁해 시행하고 있다. 경기회복이 지연되고 중소기업 자금사정이 악화되는 데 따른 연쇄부도를 방지하기위한 조치다.

 

신보는 경기침체에 대비해 이번에 인수규모를 전년대비 43% 확대하기로 했다. 지난해 인수규모는 7조원이었다. 업체당 최고 보험한도도 20억원에서 올해 상반기 중 30억원으로 상향 조정된다.

 

또 매출채권보험에 가입함으로써 신용도 보완 효과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정책자금이나 은행 등을 이용할 때 실질적 혜택을 받지 못했던 부분과 관련해서도 정책자금 취급기관, 시중은행, 기업정보 취급기관 등과 협약을 체결해 나가기로 했다.

 

아울러 보험 가입금액의 0.1~5%에 해당하는 현행 보험요율 체계에서 할인과 할증폭을 세분화해 다양한 수요층의 접근성을 높일 계획이다. 신보는 올해 약 800여 기업의 미회수 외상매출대금을 보상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신용보증기금은  "작년에 총 7조원 규모의 보험을 인수해 626개 기업에 747억원의 보험금을 지급했다"며 "올해는 보험가입기업과 거래 관련 기업을 포함해 약 6000개 기업의 연쇄부도를 방지하고 경영안정을 지원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매출채권보험은 신용보증기금의 8개 지역 매출채권보험 전담팀과 99개 전국 영업점에서 시행하며, 문의 전화번호는 1588-6565이다.

 

※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 자료출처 : 신용보증기금(www.kodit.co.kr)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한국정책금융공사, 중소·중견기업 전용 신상품 출시
다음글 전자증명서 서비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