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 알림마당 > 위원회 소식 > 보도자료

연합뉴스(2012.7.8)「국민 절반 가입 실손의보‘대수술’... 업계는 반발」등 “실손” 제하 기사 관련

담당부서: 금융위 보험과   

등록자: 권기순 사무관

전화번호: 2156-9831

 

1. 보도 내용

 

 □ 연합뉴스는「국민 절반 가입 실손의보 ‘대수술’...업계는 반발」(2012.7.8(일)자)제하의 기사에서,

 

  ㅇ “금융당국은 실손의료보험 제도를 개선함으로써 갱신 기간과 보장 폭을 줄여 인상 폭을 최소화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특약 형식으로 가입하는 실손의료보험 방식을 바꿔 실손의료보험만으로 단독 상품을 개발하는 방안도 거론된다.”고 보도하는 등 다수 언론에서 “실손의료보험” 제도개선 내용을 보도

 

 

2. 해명내용

 

 □ 금융위원회는 ‘12.3월말부터「실손의료보험 제도개선 TF」를 운영해오고 있으며, 공개세미나(7.13일)* 등을 통해 실손의료보험 개선방안에 대한 폭 넓은 의견 수렴을 거친 후 제도 개선방안을 확정·발표할 예정입니다.


     * 리스크관리학회 및 보험연구원 주관(7.13일 15:00, 여의도 국민일보 빌딩)

 

 □ 따라서, 현재 구체적인 개선방안에 대해서는 확정된 바 없으므로 보도에 신중을 기해주시기 바랍니다.

 


*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아래아한글 문서 120708보도해명(연합뉴스).hwp(File Size : 115.5 KB)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경향신문 (2012.7.2(월) 「‘개인정보, 미 수사기관에 무방비로 노출된다’」 기사 관련
다음글 매일경제 「김석동 “KB-우리 합병 전폭지원”... 어윤대 회장 막판 고심」 제하 보도 관련
평가하기

위 보도자료 내용을 평가해주세요.

평가해주세요
<p><a>다운로드 프레임 입니다.</a></p>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