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 알림마당 > 위원회 소식 > 보도자료

매일경제 ‘17.3.28일자(온라인 기사) 신용카드 가맹점 수수료 인하 또 ’뜨거운 감자‘ 되나 제하의 기사 관련

담당부서: 중소금융과   

등록자: 양재훈 사무관

전화번호: 2100-2983

< 기사 내용 >

 

□ 매일경제는 ‘17.3.28일 신용카드 가맹점 수수료 인하 또 ’뜨거운 감자 되나 제하의 온라인 기사에서,

 

ㅇ “금융위원회가 카드사들에 수수료 인하 여지가 있다고 판단하고 있어 수수료인하가 불가피”, “금융위는 이날 간담회에서 지난 2015년 신용카드 가맹점 수수료 원가 산정 이후 3년 시점인 2018~19년 다시 원가 재산정을 앞두고 수수료 인하 여지가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보도

 

< 해명 내용 >

 

위 보도내용은 사실이 아니므로 보도에 신중을 기하여 주시기 바람

 

‘17.3.28일 박찬대의원실 주최 간담회*에서 금융위원회의 발언은 여신협회의 ’영세가맹점 IC단말기 전환지원 사업‘을 통하여 VAN수수료**가 하락할 경우, ’18년 가맹점수수료 원가 재산정 수수료 인하 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다는 취지이며,

 

* 카드수수료, IC단말기 전환사업 관련 유관기관과 의견 교환

 

** 신용카드 등의 결제 중계, 매출전표 수거 등에 대한 대가로 신용카드사가 부가통신사업자(VAN사)에게 지불하는 수수료

 

가맹점 수수료 인하 여지는 원가 재산정 과정에서 VAN수수료 외에도 카드사의 자금조달비용, 일반관리비용, 마케팅비용 등의 변동을 종합적으로 감안하여 판단할 사항임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조선일보, 3.25일자 대우조선 손실 “59조원(금융위원회) ”“17조원(산업통상자원부) 누구 말이 맞나 제하 기사 관련
다음글 머니투데이방송 3.31일자 「연체이자 산정기준 고친다.. “약정금리→기준금리”로」제하의 인터넷 기사 관련
평가하기

위 보도자료 내용을 평가해주세요.

평가해주세요
<p><a>다운로드 프레임 입니다.</a></p>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