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 알림마당 > 위원회 소식 > 보도자료

연합뉴스(2013.3.19일자)「′행복기금′학습효과? ... 채무 버티기 전방위 확산」제하 기사 등 관련

담당부서: 서민금융과   

등록자: 김태훈 사무관

전화번호: 2156-9475

1. 보도 내용

 

연합뉴스「‘행복기금’ 학습효과? ... 채무 버티기 전방위 확산(’13.3.19(화)) 제하의 기사에서,

 

ㅇ “정부가 대대적인 ‘채무 탕감’을 해줄 것이란 기대에 빚을 갚지 않고 버티는 채무자가 전방위로 확산

 

ㅇ “1월말 은행의 집단대출 연체율은 2.0%로 과련 통계가 집계된 이후 가장 높은 수준으로 상승”

 

ㅇ “집단대출 연체율 상승 원인은 집값 하락이 결정적이지만, 최근에는 새 정부의 지원대책 기대심리가 크게 작용” 등을 보도

 

 

2. 해명 내용

 

국민행복기금의 채무조정 대상채권13.2월말 현재 6개월 이상 연체된 개인대상 신용대출 연체채권으로, 국민행복기금 수혜를 예상하고 신규로 대출을 연체한 경우에는 지원대상에서 제외

 

ㅇ 향후 불필요한 오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보도에 신중을 기하여 주시기 바람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서울경제('13.3.19) 「하우스푸어용 바꿔드림론 나온다」 제하의 기사 관련
다음글 한국경제(2013.3.25일자)「고금리 대출 4000만원까지 10%대 저금리로 전환」, 이데일리(2013.3.25일자)「7월 시행 행복기금 수혜자 33만명」제하 기사 등 관련
평가하기

위 보도자료 내용을 평가해주세요.

평가해주세요
<p><a>다운로드 프레임 입니다.</a></p>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