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 알림마당 > 위원회 소식 > 보도자료

이데일리(2011.2.21일자) 김석동“중장기 과제로 저축銀 예금보장한도 축소 검토” 제하의 기사 관련

담당부서: 금융위원회 금융소비자과   

등록자: 김정명 사무관

전화번호: 2156-9772

첨부파일: (1)         

1. 관련기사


□ 이데일리는 2011년 2월 21일자 「김석동 “중장기 과제로 저축銀 예금보장한도 축소 검토”」 제하의 기사에서


 ○ “김석동 금융위원장은 ... 저축은행 예금보장한도 축소를 검토하고 있다고 답했다”, “금융위 관계자는 ... 2~3년 정도 중장기 과제로 추진해야할 필요는 있다고 설명했다”는 내용의 기사를 보도
 


2. 해명내용


□ 금융위원회는 저축은행권의 예금보호한도를 낮추는 방안을 현재 검토하고 있지 않음을 알려드리니 관련 보도에 신중을 기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서울경제(2011년 2월 17일자(가판)) 「DTI 규제완화 연장 가닥 잡았나」 제하의 기사 등 관련
다음글 매일경제 "대우증권·우리투자증권 합병 추진" 제하의 기사 관련
평가하기

위 보도자료 내용을 평가해주세요.

평가해주세요
<p><a>다운로드 프레임 입니다.</a></p>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