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 알림마당 > 위원회 소식 > 보도자료

이데일리 ‘16.8.16일자 조간「개미 내몬 ‘적격 개인투자자제도’ 대폭 손질」제하의 기사 관련

담당부서: 자본시장과   

등록자: 김태훈 사무관

전화번호: 2100-2653

< 보도 내용 >

이데일리는 ‘16.8.16일자 조간개미 내몬 ’적격 개인투자자제도‘ 대폭 손질」제하의 기사에서,

 

“금융위는 이번에 기본예탁금 규모를 현행보다 절반 수준인 선물 1,500만원, 옵션 2,500만원 이상 수준으로 낮출 계획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또 사전교육 30시간과 모의거래 50시간 이수 의무를 15, 25시간으로 각각 낮추거나 이중 일부를 아예 면제하는 방안을 강구... ”

 

유동성 공급자(LP)인 증권사들에게 주가연계워런트(ELW) 매수와 매도 호가 차이가 8% 이내일 때 호가제출을 못하도록 했던 것을 일부 완화해주는 한편.. ” 이라고 보도

< 해명 내용 >

파생상품시장 활성화 방안과 관련하여 여러가지 안을 검토 중이나 현재까지 결정된 사항은 없으므로 보도에 신중을 기해 주시기 바랍니다.

 

이와 관련하여 업계 등의 건의사항이 정부 방안으로 거의 확정되는 것처럼 오해되지 않도록 보도에 유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파이낸셜뉴스(’16.8.15),“우리銀, 연내 민영화 된다”제하 기사 관련
다음글 파이낸셜뉴스 ‘16.8.19일자 가판 「[파생시장 살아야 지수 3,000 간다] (하) 장내 파생상품 육성에 집중」제하의 기사 관련
평가하기

위 보도자료 내용을 평가해주세요.

평가해주세요
<p><a>다운로드 프레임 입니다.</a></p>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