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해명자료

> 알림마당 > 위원회 소식 > 보도해명자료

‘대출여력 늘린다더니...2금융권 총량규제 되레 강화’는 사실이 아님을 알려 드립니다. [ 기사(4.27일자 조선비즈)에 대한 설명]

담당부서: 중소금융과   

등록자: 권민영 사무관

전화번호: 02-2100-2991

첨부파일: (2)
아래아한글 문서 200427_보도해명.hwp(File Size : 573.5 KB)
PDF 문서 200427_보도해명.pdf(File Size : 263.91 KB)
 

1. 기사내용

 

 조선비즈는 4.27일자「대출여력 늘린다더니...2금융권 총량규제 되레 강화」제하 기사에서,

 

ㅇ “27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 최근 2금융권에 올해 지켜야 할 대출 총량규제 지침을 내려보냈다.”

 

ㅇ “그런데 최근 2금융권에는 작년보다 강화된 부채 총량규제 지침이 전달됐다. 저축은행업계의 경우 작년에는 대출 증가율이 7%를 넘지 않으면 됐는데 올해는 4%로 낮아졌다. 여신전문금융업계도 비슷한 수준으로 총량규제가 강화된 것으로 알려졌다.”

 

ㅇ “특히 금융당국은 2금융권에 대출 총량규제 지침과 함께 개인사업자대출에 대해서도 증가율을 9.5% 이내로 관리하라는 별도 지침 전달했다”

 

2. 동 보도내용에 대한 입장

 

□ 현재 2금융권을 포함하여 전 금융권 대출 만기연장, 이자 납입유예, 저금리 대출 등을 통해 기업이나 소상공인 등의 자금애로에 대응하고 있는 바,

 

 대출 총량규제 여부는 코로나19 이후 정상화 추이를 보아 결정될 수 있는 사항으로, 현재까지 총량규제 지침 2금융권에 통보한 사실이 없습니다.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20.4.26.(일) 매일경제「부처 엇박자…날새는 코로나 금융대책」제하 기사 관련
다음글 금감원 수석부원장 인사 관련 (서울경제 4.28일 「금감원 수석부원장에 김근익 FIU원장 유력」 제하 기사에 대한 설명)
평가하기

위 보도자료 내용을 평가해주세요.

평가해주세요
<p><a>다운로드 프레임 입니다.</a></p>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