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 알림마당 > 위원회 소식 > 보도자료

머니투데이 11.16일자(가판)“금융위, 금감원 주도 ‘보험금 신지급여력제도’ 재검토”제하 기사 관련

담당부서: 보험과   

등록자: 이정찬 사무관

전화번호: 02-2100-2972

첨부파일: (2)         

< 기사 내용 >

 

머니투데이는 11.16일자(가판) “금융위, 금감원 주도 보험금 신지급여력제도‘ 재검토” 제하 기사에서

 

ㅇ “자문기구 만들어 킥스 전면 재검토” (중략)

금융위가 금감원 주도로 진행한 킥스 도입방안과 시기를 재검토키로 방향을 잡았다” (중략)

“금융위는 ‘보험자본 건전성 강화 선진화추진단’을 만들고 금감원 뿐만 아니라 한국개발연구원(KDI),

 금융연구원, 자본시장연구원, 예금보험공사 등이 공동 참여하는 별도 자문기구를 두는 방안을 검토중이다” 라고 보도

 

 

< 해명 내용 >

 

IFRS 17의 시행시기1년 연기된 만큼, IFRS 17를 기반으로 신지급여력제도(K-ICS)에

 미치는 영향을 충분히 검토할 필요성이 제기

 

ㅇ 이에 따라 신지급여력제도(K-ICS)를 포함 보험사 자본건전성 전반에 대한 보다 폭넓은

 자문논의 방안을 검토하고 있으나,

 

구체적인 자문의 방식, 자문기구 구성, 검토내용 등은 아직 결정되지 않았음을 알려드립니다.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연합인포맥스(11.14일) 「무차입공매도 차단 시스템 도입 앞당길 수 있었다...당국이 막았나」 제하의 기사 관련
다음글 MBC 11.20일자 「'삼바’에만 적용된 뻥튀기 계산법...“금융위는 알았다”」 제하 보도 관련
평가하기

위 보도자료 내용을 평가해주세요.

평가해주세요
<p><a>다운로드 프레임 입니다.</a></p>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