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알림마당 > 위원회 소식 > 브리핑 영상

P2P금융 법제화를 위한 공청회 개최

담당부서: 금융혁신과   

등록자: 양병권 사무관

전화번호: 02-2100-2535

첨부파일: (6)         more

■  금융위ㆍ금감원ㆍ금융은  2.11일  P2P금융 법제화 공청회를 개최하여 P2P금융의 해외제도 현황 및 국내 법제화 방안을 논의

 

    * 일시 : ‘19.2.11() 9:0011:00, 장소 : 은행회관 세미나실(14)

 

■  최종구 위원장은 공청회 축사를 통해  P2P금융이 핀테크 산업으로 자리잡고 소비자 보호를 강화하기 위해서는  법제화가 필요함을 강조하고  법제화  기본방향 및 업계에 대한 당부 사항을 전달

 

■  금융위는 공청회에서 논의된 내용과 전문가이해관계자 의견 등을 검토하여  합리적인 대안을 마련하고  국회 입법을 적극 지원할 계획

 

1

 

공청회 배경

 

P2P금융은  핀테크 혁신의 주요분야로  새로운 금융방식을 통해  중금리 대출 새로운 대출시장을 개척하며  빠르게 성장 중

 

    * P2P 누적 대출액  : ’16년말 0.6조원  →  ’18년말 4.8조원

 

다만법ㆍ규제 공백*에 따른  업계 신인도 저하  문제와 함께허위 공시투자자금 유용ㆍ횡령  등  투자자보호 문제 다수 발생

 

    *  공시 강화투자금 분리보관 등 가이드라인을 통해 대응(‘ 1 7 . 2 )하였으나 법적 한계

 

또한, 명확한 법적 근거가 없어 P2P업계가  새로운 방식과 서비스를 도입하는데 있어  법적 불확실성 등이 제약요인으로 작용

 

□  P2P금융을  핀테크 산업으로  건전하게 육성하고  소비자를 보호하기 위해서는  조속한 법제화가 필요한 상황

 

    * 현재 온라인대출중개업법(’17.7월 민병두의원), 온라인대출거래업법(’18.2월 김수민의원), 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법(‘18.4월 이진복의원), 대부업법(‘18.2월 박광온의원), 자본시장법(’18.8월 박선숙의원) 5개 제·개정 법안이 발의된 상황

 

이에  해외의  P2P금융 제도를 살펴보고,  법제화 관련 주요 사항  대해  업계전문가 등의 의견을 청취하기 위해  공청회를 개최

 

 

<공청회 개요>

 

 

 

  제목  :  P2P대출의 해외 제도 현황 및 국내 법제화 방안 모색 공청회

 

  일시/장소  : ‘19. 2. 11() 09:00~11:00  /  은행연합회 세미나실(14)

 

  주최  :  금융위원회ㆍ금융감독원ㆍ금융연구원

 

  구성

시 간

구 분

비 고

09:00~09:20

개회사

손상호

한국금융연구원 원장

축 사

민병두

국회 정무위원장

최종구

금융위원회 위원장

09:20~09:50

주제 발표

이규복

한국금융연구원 연구위원

* P2P대출 해외 동향 및 제도 현황

윤민섭

한국소비자원 연구위원

* P2P대출 법제화 관련 주요쟁점

09:50~10:50

종합토론

서정호

(사회)

한국금융연구원 디지털금융연구센터장

천창민

자본시장연구원 연구위원

김대윤

피플펀드 대표(핀테크산업협회)

양태영

테라펀딩 대표(한국P2P금융협회)

김성준

렌딧 대표(마켓플레이스금융협의회)

구봉석

법무법인 김앤장 변호사

고환경

법무법인 광장 변호사

김시목

법무법인 세한 변호사

송현도

금융위원회 금융혁신과장

장경운

금융감독원 핀테크지원실장

10:50~11:00

질의응답

참석자

 

 

2

 

금융위원장 주요 발언

 

□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공청회에서  축사를 통해,

 

P2P금융은  혁신적 방식으로 금융거래 비용을  낮추고 금융확장 통해  금융접근성 제고와  새로운  투자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

 

다만충분한 통제 장치가 없거나  P2P업체의 윤리성이 담보되지  않을  경우소비자 피해와 시장 불신이 발생할 수 있음을 지적

 

  그동안은  P2P금융이  태동기로  가이드라인을  통해  유연하게 대응해 왔으나이제는  규모가  크게 확대되는  등  성장기에  진입한 만큼,

 

P2P금융이  핀테크 산업으로 확고히 자리 잡고  소비자를 두텁게 보호할 수 있도록  법제화를 시급히 추진해야 한다고 언급

 

□  최종구 위원장은  P2P금융  법제화에 대한 기본 방향을 설명하고  P2P업계에도 당부 사항을 전달

 

 P2P금융의 특수성과 혁신성을 감안하여, P2P금융을  새로운 금융업으로 인정하고  별도의 법률을 제정하여 규율할 필요

 

 시장 구조와  영업방식을  최대한 인정하되과도한  쏠림을  방지하고  균형 잡힌 방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제도적 유인 체계를 구축

 

 투자자와 차입자에 대한 보호 제도를 충실하게 반영해야 하며, 이를 통해서  P2P금융도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음을 명심

 

 시장 여건과 영업방식의  변화가 빠르게 진행되는 특성을 감안하여  규제나 제도의 설계에 있어  확장성과 탄력성을 충분히 고려

 

⑤ 금융은 고도의 신뢰성과 양심을 필요로 하는 만큼업계 스스로의  신뢰회복을 위한 조치가 법제화 추진과 함께 이루어져야 함을  당부

 

□  마지막으로  공청회 논의를 바탕으로  합리적 대안을 마련하여  조속히 법제화 될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하겠다고  약속

 

3

 

향후 계획

 

□  공청회  발표 내용과 전문가, 이해관계자 등의 의견을  참고하여  정부차원의 종합적 대안 마련

 

□  국회 법안 소위시  마련된 대안을 바탕으로  신속하고 심도있는 논의가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입법 지원(23월중 법안소위 개최 예상)

 

□  법안 통과시  법 시행일에 맞춰 차 질없이 시행될 수 있도록  시행령, 감독규정 등  하위 법령을 제정하고법 시행에 필요한  제반 절차 및 시스템 구축 등 추진

 

 

 

 

 

배포자료 (3)

 

1. 축사」  :  최종구 금융위원회 위원장

 

2. P2P대출 해외 동향 및 제도 현황」
    :  이규복  한국금융연구원 연구위원

 

3. P2P대출 법제화 관련 주요쟁점」
    :  윤민섭  한국소비자원 연구위원

 

- 본 내용은 보도의 편의를 위하여 사전 제공해 드리는 것으로서,
   실제 발표내용은 이와 다를 수 있음을 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다음글과 이전글
순서 글 제목
이전글 금융규제 샌드박스 우선심사 대상 선정 등 향후계획
다음글 신용정보법 입법공청회 개최 안내
평가하기

위 보도자료 내용을 평가해주세요.

평가해주세요
<p><a>다운로드 프레임 입니다.</a></p>
Top